천주교 한강성당

로그인

로그인 상태 유지

닫기

성당 대표 메일 안내 office@hankang.or.kr


한강 게시판


> > 함께하는 삶

함께하는 삶

교황일본 방문과 숨은 크리스챤( 隠れキりシタン)

작성자  |미카엘 작성일  |2019.11.27 조회수  |68

지난 1123일부터 26일까지 프란시스코 교황께서 1981년 요한바오로 2세 교황께서

일본에서 시성식(일본에서는 열복식(列福式)이라함)을 집전하신지 38년만에 다시 일본을

찾아 주셨습니다.

동경, 히로시마를 거쳐 나가사기에서는 26 성인과 188 복자를 모신 니시사가(西坂

근처의 빅 N 스타지움에서 미사를 집전하셨습니다.

이번 일본 방문에서 특이한 것은 이제까지 갈라진 신자(라하며 이단자로 멀리하였었던

숨은크리스챤(れキリシタン을 미사에 초청하였고 30여명의 숨은 크리스찬들은 기쁘게

미사에 참여하면서 선조들에게 보고하면 기뻐하실것입니다고 하면서우리의 존재를 인정해준

교황께 감사한다고 하였답니다

이들 숨은 크리스천(Hidden Christian)(본 2016년2월17일자 게시판 768 일본의 변종 기독교.. 참조)

1587년 빠테렌-padre(신부) 추방이란 금교령이 내려진 후 여러번의 금교령이 내려지며 혹독한 천주고

탄압이 계속된 가운데 불교신자나 신도 신자로 위장하여 잠복하여 신앙생활을 해온 사람들로 지금도

나가사기를 중심으로 히라도(平戸나마즈기시마(生月島)), 고지마(五島)등에 흩어져 살고 있고 일년에

한 번 가레마즈진쟈(枯松神社에서 선조들에게 제사를 올리고 서로의 관계를 돈독히하고 있다고 합니다.

1873년 명치때 금교가 해금한 후에도 이들 중 대부분은 천주교로 들어 오려하지 않고 그들의 선조들이

믿어온 방법대로 신부(おじ를 세우고 세례를 베풀고 구전되 내려오는 기도오라슈-ortio)를 암송하면서

지금까지 신앙생활을하고 있다고합니다. (平戸市生月町博物館에 이들의 것들이 전시되 있음)

교황께서는 이들도 같은 형제로 품으시려하시는데 오랜시간 일본신도와 불교와 혼재해 일본 토종 종교화한

그들이 쉽게 천주교의 품에 안겨 올지는 두고 봐야 할 것 같습니다. 다만 이번에 그들이 자기 지방에서 동백나무를

가지고 와서 교황님의 축복(축성)을 받아 돌아가 평화의 상징으로 하고 싶다고 하였다고 합니다.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805 사랑님 2019.12.09 18
804 미카엘 2019.12.02 30
803 미카엘 2019.11.28 45
802 미카엘 2019.11.27 68
801 노아가다 2019.11.13 147
800 노아가다 2019.10.30 189
799 물망초 2018.10.30 772
798 물망초 2018.10.28 720
797 노아가다 2018.10.26 790
796 노아가다 2018.10.16 595
맨처음 맨 마지막
목록

하단 정보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촌동 81길 38 | 대표전화 02.796.1845 / 02.796.1846 | 혼인성사 안내 02.796.1847 | 팩스 02.790.5017